Generic selectors
Exact matches only
Search in title
Search in content
Search in posts
Search in pages

법률상담 헬프미 소개

Published by 헬프미 on

법률상담-헬프미-메인이미지

잘 몰라서, 돈이 없어서, 큰 돈이 걸린 문제가 아니어서 법률적 도움을 못 받아본 경험이 있으신가요? 헬프미는 누구나 필요한 때마다 법률적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세상을 바꾸어 나가는 스타트업입니다.

  1. 좋은 변호사를 만나기 어렵다.
  2. 너무 비싸다.
  3. 불편할 뿐만 아니라 불친절하다.

위 3가지 문제는 많은 사람들이 겪는 것이지만, 몇 십 년 동안 변하지 않았습니다. 헬프미는 좋은 변호사를 만나기 어려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2015년 7월 ‘법률상담 헬프미‘ 서비스를 출시했습니다. 헬프미는 기존의 법률 시장을 변화시키기 위해 다음과 같은 원칙을 지켜나가고 있습니다.

 

– 헬프미의 원칙

1. 헬프미에는 실력있는 변호사들이 있습니다.

실력있는-변호사

헬프미에는 다년간의 경력과 실력으로 무장한 검증된 변호사들이 있습니다. 형사, 부동산, 금융, 산업재해, 이혼 등 대한변호사협회에 등록된 다양한 분야의 변호사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2. 헬프미에서는 변호사가 직접 상담합니다.

변호사-직접-상담

무늬만 변호사 상담, 사무장 상담, 브로커 상담이 아닙니다. 헬프미는 반드시 변호사가 직접 상담을 진행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유료상담을 기반으로 하지만, 합리적인 비용으로 매우 큰 만족감을 얻으실 수 있습니다.

 

3. 헬프미에는 고객들의 생생한 후기가 있습니다.

생생한-고객-후기

법률상담 헬프미를 직접 이용하셨던 고객 분들의 진실한 후기가 있습니다. 소중한 후기는 다른 고객 분들이 ‘내게 맞는 변호사’를 찾는 데 도움을 주고, 변호사에게는 더욱 성실하게 상담에 임할 수 있는 힘이 됩니다.

헬프미가 기존의 법률상담 서비스와 다른 점은 이 뿐만이 아닙니다.

 

– 헬프미가 특별한 점

1. 영화표를 예매하듯 실시간으로 상담예약이 가능합니다.

누구나 아프면 병원의 문을 쉽게 두드리지만, 법률 문제가 생겼다고 하여 변호사 사무실의 문을 쉽게 열고 들어가는 사람은 많지 않습니다. 헬프미는 ‘어떻게 하면 그 문턱을 낮추고 변호사를 보다 쉽게 만날 수 있을까?’를 고민하였고, 그 결과 영화표를 예매하듯 변호사와의 상담을 원하는 시간에 예약할 수 있는 방법을 구현하였습니다.

실시간-상담-예약

 

2. 전화, 채팅, 대면상담이 있습니다.

내 사건에 가장 알맞은 변호사를 찾았는데 거리가 너무 멀거나 현재 해외에 거주하고 계신 분들, 대면 상담이 부담스러우신 분들을 위해 다양한 상담 방법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대면, 전화, 채팅 어떤 방법이 되었든 고객 분들의 법률 문제를 해결해드리기 위해서 항상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대면-전화-채팅-상담

 

3. 변호사들이 직접 쓴 법률 칼럼과 성공사례가 있습니다.

출신 고등학교, 대학교, 연수원 기수.. 기존의 법률상담 서비스가 제공하던 단편적인 정보에서 탈피했습니다. 헬프미에서는 변호사들의 생생한 성공사례와 판결문을 직접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실제 변호사들이 어떤 사건에서 어떤 일을 하였는지를 명확하게 알고, 전문성을 확인하여 내 사건에 가장 잘 맞는 변호사를 찾아볼 수 있습니다.

법률칼럼-성공사례-판결문

 

글을 평가해주세요!

헬프미

법률문제 완벽 해결, 헬프미 변호사

2 Comments

박대현 · 2016-11-29 at 오후 2:53

저는 신현 중학교 학생인데요 법에 대하여 궁금한 점이 있어 문의하게 되었습니다.
내용은 이렇습니다.
어느 마을에는 오래 된 느티나무 한 그루가 있었습니다.
농사를 주로 짓는 마을 사람들은 뙤약볕에서 일하다가 지칠 때, 또는 새참을 먹을 떄 시원하게 쉴 ㄷ수 있는 나무 그늘이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마을 사람들이 모여 마을 한 복판에 나무를 심자고 의견을 모았습니다.
마을 중간의 밭주인 박노인이 자기 밭모퉁이에 나무를 심으라고 허락을 해서 마을 사람들이 돈을 모아 나무를 심었어요, 나무가 자라면서 마을 사람들은 그 나무 아래에서 더위를 피할 수 있었어요. 세월이 흘러 박 노인이 노환으로 사망하고 그 아들도 죽은 후 그 땅을 물려받은 손자가 이 사를 가면서 이 밭을 정씨에게 팔았데요. 정씨는 그 나무가 심어진 곳과, 나무에 그늘이 있는곳을 사용하지 못하여서 불만이 있었데요, 특히 올해는 나무 아래심은 고추가 잘 자라지 않자 느티나무를 베어버리려고 했어요. 결국 정씨와 마을 사람들 간에는 싸움이 벌어졌습니다. 이때 나무를 없애도 되는 걸까요?? 만약 된다면, 어떻게 안없앨수 있을까요.

김평호 · 2016-12-07 at 오전 9:46

수고하십니다 변호사님의 도움이 필요합니다 도와주세요 tel 010-9013-9668 김평호올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